문화역서울284 소식

문화역서울284의 공지, 채용, 보도 등 전체 소식을 전합니다.

문화역서울 284 기획전시《레코드284-문화를 재생하다》“레코드(LP) 문화 여행자를 위한 온라인 안내서”

보도자료
작성자
제작자
작성일
2020-12-15 00:00
조회
3468

《레코드284-문화를 재생하다》3차 보도자료

-

2020. 12. 15




board_icon_04.png





보도자료



문화역서울 284 기획전시《레코드284-문화를 재생하다》
“레코드(LP) 문화 여행자를 위한 온라인 안내서”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가 주최하고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원장 김태훈)이 주관하는 문화역서울 284의 기획전시《레코드284-문화를 재생하다》가 대중의 관심 속에 성황리에 진행 중이다. 이번 전시는 코로나19 확산에 대비하여 온라인 플랫폼과 문화역서울 284 앞 광장, 외부 전시 협력 공간에서 진행되고 있다. 특히 전시 콘텐츠를 총망라한 온라인 플랫폼
(www.seoul284.org/record284)은 관람자 중심의 구성으로 호평 받고 있다.

한국공예ž디자인문화진흥원의 김태훈 원장은 “문화역서울 284의 전시장을 벗어나 온라인과 외부 공간에서 진행되는 이번 전시의 방식이 낯설지만 신선하다는 반응“이라며, “가장 큰 성과는 힘든 시기에 민과 관이 협력하여 상생의 방법을 찾고, 비대면 시대의 새로운 전시 감상법을 제안한 점”이라고 말했다. 이와 함께“레코드284가 전시 관람의 문턱을 낮추고, 일상생활에서 레코드 문화를 즐길 수 있는 안내서로 올해의 마무리까지 대중들과 함께 하길 바란다.”는 바람을 전했다.

이번 전시는 온라인으로 안전하게 즐길 수 있다. 코로나로 인해 외출이 조심스러운 요즘 얼어붙은 몸과 마음을 레코드 선율로 따뜻하게 해줄‘라디오284’를 추천한다. ▲매주 수요일 0시, 음악 큐레이터로 참여한 디제이 소울스케이프(DJ soulscape)가 서울 곳곳의 레코드 문화 관련 공간에서 공간 콘셉트와 시의성에 맞춰 선정한 앨범들을 소개하는‘플레이리스트’ 가 진행된다. ▲매주 일요일 오후 4시에는 국내 최정상 바이닐 디제이들이 소울, 재즈, 펑크, 1970-90년대 음악 등을 주제로‘라이브 스트리밍’을 펼친다.

해당 프로그램은 레코드284 온라인 플랫폼과 문화역서울 284 또는 헤드룸 라커스(headroom rockers) 유튜브 채널을 통해 관람할 수 있다.

전시에 대한 보다 더 자세한 내용은 문화역서울 284 누리집 (www.seoul284.org)과 공식 SNS채널, 《레코드284-문화를 재생하다》온라인 플랫폼(www.seoul284.org/record284) 에서 확인 가능하며, 12월 31일까지 관람객 인증샷 이벤트도 진행 중이니 참여할 수 있다.


첨부파일



고궁을 위한 경음악_DJ 소울스케이프
서울역의 크리스마스_DJ 소울스케이프
서울역의 크리스마스_DJ 소울스케이프
라이브 스트리밍_에잇볼타운
로스트 성수에 전시중인 SWNA의 작품
T.A.T에서 전시중인 레몬의 소장품
T.A.T에서 전시중인 레몬의 소장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