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84 관람시간

    10:00am - 7:00pm

  • 월요일 휴관

    전시 종료 30분 전 입장 마감

    매달 마지막주 수요일은 문화가 있는 날로 오후 9시까지 연장 운영

최정화-총천연색

By 2014-09-04지난전시

최정화-총천연색

  • 2014. 09. 04 - 2014. 10. 19
  • 전시

서울을 위로하는 꽃이 피었다

여전히 바쁘고 화려하지만 어딘가 유독 쓸쓸한 서울의 가을, 문화역서울284에서 서울이라는 도시를 꼭 닮은 전시가 열렸다. 최정화 작가의 <총천연색(總天然色)>이다. 그는 누군가 구태여 ‘의미’를 부여하고 ‘시선’을 주지 않으면 지나치거나 버려질 것들로 꽃을 피워냈다. 편하게 말하자면 ‘잡동사니’들로 말이다. 그래서 처음 전시를 보면 어딘가 어색한 기분이 든다. 너무 흔한 플라스틱 접시, 빗자루, 장난감 왕관 같은 사물들이 정갈하게 배치되어, 그럴싸한 작품명으로 조명을 받고 있었기 때문이다. 그래서 그의 작품은 어쩌면 의미를 해석하려고 하기 보다는, 작가처럼 세상과 사물에 대한 “애정”을 갖고 자신만의 상상력을 열심히 보태어 감상하는 게 필요한 것 같았다. 애초에 예술 작품이 되기 위해서 만들어진 건 아니지만, 어딘가에서 누군가와 함께한 ‘시간의 흔적’을 간직한 물건들의 삶을 상상해보는 것이다.
그 물건을 만든 사람, 사는 사람, 선물하는 사람, 버리는 사람, 그걸 다시 주워오는 작가까지 우리의 상상력과 추리력을 동원해보는 것이다. 이렇게 상상해보면 하나의 작품에 얼마나 많은 사람과 삶과 이야기가 끌려 들어오는지 모른다. 그리고 이 세상과 사람들 간의 무수한 관계로부터 만들어지는 역동성이 느껴질 것이다. 그러면 이번 전시의 메인 작품인 ‘꽃의 만다라’가 얼마나 특별하고 아름다운지를 느낄 수 있다. 오만가지 다른 삶을 사는 사람들이 하나 둘 모아온 오만가지의 플라스틱 병뚜껑이 모여서, 하나의 거대한 꽃을 피워낸다니. 우리가 일상에서 플라스틱 병뚜껑을 이토록 오래, 특별한 눈으로 바라본 적이 있겠는가.
본 전시에 앞서 서울역 광장에서는 작가와 함께 노숙인들이 대규모 형형색색 플라스틱 소쿠리를 쌓아 ’꽃의 매일’ 작품을 제작했으며, 이 작품은 8월 말에 일반인들에게 공개된다. 구 서울역사 광장의 기존 가로등 8개가 높이 7m의 거대한 형형색색의 플라스틱 소쿠리 탑으로 변모하게 되는 것이다.
눈이 부시게 하찮은
눈이 부시게 하찮은 사물들을 모아
때로는 거대한 풍경을 만들고
새로운 조형 언어를 구사하기도 한다.
하찮은 존재들로 잡스러운 하모니를
만들어내는 것이 바로 내가 말하는 미의
조형의 언어입니다.

잡화엄식(雜華嚴飾)

이번 전시의 내용적 얼개는 작가 특유의 ‘꽃’ 개념으로 풀어간다. 작가의 대표적인 작품 세계이기도 한‘꽃’은 생의 지극히 평범한 일상 속(俗)에서도 가장 찬란한 순간의 심미적인 삶(聖)을 공감케 하려는 작가 작업의 핵심을 보여주는 한편 동양적인 가치와 생에 대한 깨달음도 동시에 담아내고 있다.
불교에서 말하는 잡화엄식(雜華嚴飾), 즉 '온갖 꽃으로 장엄하게 장식함'을 이르는 것처럼 작가가 배려하는 이름 모를 허접한 꽃들의 웅성거림을 포함하여 각기 다른 형형색색의 꽃 개념의 작품들로 화려하게 만개한다. 폐허에서 피어난 꽃들처럼 일상의 평범함과 비루함조차 아름다움으로 개화될 수 있음을 보여준다.

온에어 프로젝트

09. 03 17:00 개막행사
09. 13 07:00 공연 | 야마가따 트윅스터, Tengger
09. 14 15:00 전시강연 | 민벽직 전시감독
09. 20 15:00 작가와의 대화 | 최정화 작가
09. 21 15:00 전시강연 | 김노암 예술감독
09. 24 15:00 학술 콜로키움 | 류제홍, 이동국 외
09. 27 17:00 공연 | 공부, 로보토미
09. 28 15:00 전시강연 | 민병직 전시감독
10. 04 15:00 작가와의 대화 | 최정화 작가
10. 04 15:00 작가와의 대화 | 최정화 작가
10. 05 15:00 전시강연 | 김노암 예술감독
10. 11 17:00 공연 | 단편선과 선원들, 아나킨프로젝트
10. 11 17:00 공연 | 최태현+GRAYE, PNSB
10. 19 18:00 공연 및 클로징파티 | 위댄스
행사기간 중 계속 ‘꽃의 만다라’ 작업 | 시민 참여를 통한 작품완성
행사기간 중 계속 도슨트
주최 문화체육관광부
주관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 문화역서울284
협력 서울의 전당 서울서예박물관, 온양민속박물관, 쌈지, 평창아트, 박여숙화랑, 周大福

전시에 대해 문의하기

본 전시와 관련된 문의사항은 하단의 연락처로 문의 주시기 바랍니다. 전화 문의는 공휴일을 제외한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가능합니다.
02-3407-3502

문화역서울284

공간의 기억
목록
오픈스페이스

Leave a Reply

  • 문화역서울284의 역사와
    공간에 대한 이야기를 담았습니다.
  • 전시프로그램 아카이브와
    전시정보를 알려드립니다.
  • 공지사항, 보도, 채용 등
    소식을 전합니다.
  • 대관안내, 조직도, 찾아오는 길 등
    이용정보를 전달합니다.